안녕하세요. 선배님들의 조언이 필요합니다. 다소 길더라도 끝까지 읽어주세요(__)

27살 대구 사는 취준생입니다.

학교는 지잡대이구요. 현재는 졸업유예로 잉여생활을 보내고 있습니다. 2015년 2월에 졸업이네요.

전공은 임베디드시스템공학인데 도저히 이거슨 저랑 안맞겠다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그래서 이래저래 진로를 알아보다 2012년쯤에 Oracle을 처음 접했습니다.

DB만 잘해도 먹고 살수 있다 등의 말에 현혹되어 알아보다가 인터넷에도 그런 말들이 돌아다니더군요.

그렇게 해서 Oracle 공부를 시작하였고, 하다보니 재미도 있었습니다.

DB쪽이 신입을 잘 안 뽑기에 경쟁력을 갖추고자 OCM 자격증 까지 취득도 하였구요. 한 번 떨어지긴 했지만,,


정말이지... OCM만 있으면 만사 OK일줄 알았습니다. 현실은 아니더군요.

영어는 소질이 없는지 늘지도 않고, 자소서 백날 쓰고 첨삭 받고 해도 지잡대의 한계인지..

지난 상반기때 계속되는 서류 광탈로 인해 완전 멘붕이었습니다.

그나마, 다음이랑 네오위즈에 수시채용으로 면접 본 경험이 다입니다.


정말 답답합니다. 하반기 시즌은 시작되었는데..

눈을 낮추려 해도 연봉때문에 쉽지 않습니다. 서울 가서 살려면................


주절주절대다 보니 얘기가 두서가 없네요..

떠도는 글을 보니, 까딱 회사 잘못 들어갓다가는 연봉이 얼마 안되거나, 실력을 못키우거나..


지금 생각하고 있는 곳은 다음이랑 네오위즈 쪽으로 한번더 내볼 생각입니다.

아니면, 엔코아나 영우 디지털쪽도 생각해봣는데 연봉이 차이가 나네요..ㅠㅠㅠ


어느쪽이 좋을까요?ㅠㅠ시작을 어떻게 해야할까요? ㅠㅜ조언좀 부탁드립니다.

혹시 알짜배기 기업 아시는 곳 잇으시면, 추천도 좀 부탁드릴게요.

너무 염치가 없긴 하네요..ㅠㅠ


두서없고 긴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