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터베이스 개발자 Tip & 강좌

SQLER의 개발자들이 만들어가는 데이터베이스 사용자 Tip & 강좌 게시판입니다. SQL서버, Oracle, MySQL 등 여러 클라우드/오픈소스 기반 데이터베이스 개발 및 운영 관련 팁과 쿼리 노하우를 이곳에서 가장 먼저 접하실 수 있습니다. 많은 도움 되시길 바랍니다.

SQL Server Fill Factor (채우기 비율)에 관한 오해와 진실

 

  • Version : SQL Server 2000, 2005, 2008, 2008R2, 2012

 

Fill Factor 옵션은 SQL Server에서 인덱스를 생성 할 때 각 페이지를 얼마나 채울지 지정하는 옵션이다. 대부분의 사용자들은 Fill Factor에 대한 정의는 잘 알고 있으나 몇 가지 사실에 대해서는 많이들 오해하는 부분이 있어 간단히 정리해 보고자 한다.

 

Fill Factor 의 기본값은 100 이다?

Fill Factor의 기본값은 0 이다. 사실 0과 100은 동일한 기능으로 작동 한다. Fill Factor의 옵션을 80으로 지정하면 80%의 비율로 채우기를 한다.

 

이미 생성된 인덱스에 Fill Factor 옵션을 변경하면 자동으로 적용 된다?

Fill Factor의 비율에 따른 분할은 인덱스를 처음 생성 할 때, 인덱스를 다시 작성 할 때 적용 된다. 즉 이미 생성된 인덱스에 대해서는 옵션의 설정은 적용되나 실제 적인 분할은 다음과 같은 행위가 있을 때 발생 한다.

 

데이터 추가로 인하여 페이지 분할 시 Fill Factor의 비율 만큼 데이터를 분할 한다?

페이지 분할은 마지막 데이터를 분할해서 가는 것이 아니라 페이지의 인덱스 행 사이를 예약 한다. 즉 현재 페이지에서 반을 분할 하고 이후 데이터가 채워 질 때 80% 까지 채워 진다.

예를 들어 현재 100인 페이지가 있을 때 (현재 Fill Factor 설정은 80) 새로운 행이 추가 되었다고 가정하자. 이때 페이지 분할은 80, 20으로 나누어 지는 것이 아니라 50, 50으로 나누어 지고 분할 된 페이지에 데이터가 추가 될 때 80% 비율로 추가 된다.

 

Fill Factor 비율을 낮게 설정하면 페이지 분할 비율을 줄일 수 있어 더 빠른 성능을 얻을 수 있다?

페이지 분할에 따른 비용은 줄 일 수 있지만 일반 적인 경우에는 낮은 값으로 설정 시 인덱스 페이지에 더 많은 저장 공간이 필요하게 되어 읽기 성능이 저하 된다.

예를 들어 가득 찬 인덱스 페이지에 새 행이 추가되면 데이터베이스 엔진은 행의 절반 정도를 새 페이지로 옮겨 새 행을 위한 공간을 만든다. 이때 페이지 분할이 발생하고 이에 따른 여러 리소스 등이 사용되므로 성능이 느려진다. 그래서 50%의 비율로 인덱스를 생성했다고 가정하자. 같은 데이터를 저장하더라도 50% 밖에 사용하지 못하므로 더 많은 인덱스의 공간이 필요하다. 데이터를 읽을 때 마다 더 많은 인덱스 페이지를 읽어야 한다.

인덱스가 분할 되지 않도록 설계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지만 비즈니스에 맞게 비율을 잘 조절하자.

 

Fill Factor 옵션 변경 후 서비스를 재시작 해야한다?

서버 구성 옵션에서 Fill Factor 설정을 변경한 경우에는 RECONFIGURE 명령을 통해서 바로 적용 할 수 있다. 물론 서비스 재시작시에도 변경 사항이 적용 된다.

sp_configure 'show advanced options', 1;

GO

RECONFIGURE;

GO

sp_configure 'fill factor', 100;

GO

RECONFIGURE;

GO

 

 

[SSMS에서 Fill Factor 변경]

 

[스크립트를 이용한 변경]

 

 

인덱스와 Fill Factor의 관계는 매우 밀접하다. 가장 좋은 방법은 인덱스의 특성과 Fill Factor의 특성, 그리고 비즈니스를 잘 고려하여 페이지 분할이 일어나지 않도록 설계하여 사용 하는 것이다. 한가지 예를 들자면 입력되는 데이터에 Identity를 지정하여 항상 페이지의 맨 끝에 데이터가 저장 되도록 유도 한다면 Fill Factor비율이 100이라도 분할에 따른 성능 문제는 발생하지 않는다.

 

[참고 자료]

http://msdn.microsoft.com/ko-kr/library/ms191005(v=sql.90).aspx

http://msdn.microsoft.com/ko-kr/library/ms177459(v=sql.90).aspx

http://msdn.microsoft.com/ko-kr/library/ms189631(v=sql.90).aspx

 




강성욱 / jevida@naver.com
Microsoft SQL Server MVP
Blog : http://sqlmvp.kr
Facebook : http://facebook.com/sqlmvp

No. Subject Author Date Views
1751 SQL Server 네트워크 백업 트러블슈팅(UNC 설정) jevida(강성욱) 2016.09.15 5164
1750 SQL Server 인증 실패시 반환되는 클라이언트 메시지 정보 jevida(강성욱) 2016.09.15 3721
1749 SQL Server에 할당된 메모리 개체 확인 jevida(강성욱) 2016.09.15 1584
1748 SQL Server 비동기 업데이트 활성 / 비활성에 따른 특성 jevida(강성욱) 2016.09.15 1713
1747 DBCC CHECKDB와 Compute Column 인덱스의 성능 관계 jevida(강성욱) 2016.09.15 1435
1746 Collation에 따른 DMV 실행 오류 jevida(강성욱) 2016.09.15 1310
1745 참조 개체 확인 (sys.sql_expression_dependencies) jevida(강성욱) 2016.09.15 1587
1744 특정 테이블의 마지막 접근 시간 알아보기 jevida(강성욱) 2016.09.15 1239
» SQL Server Fill Factor (채우기 비율)에 관한 오해와 진실 jevida(강성욱) 2016.09.15 3710
1742 LOB 데이터와 Shrink 작업 jevida(강성욱) 2016.09.15 1239
1741 데이터베이스 함수 검색 하기 jevida(강성욱) 2016.09.15 1063
1740 필터 통계 사용과 파리미터 사용 jevida(강성욱) 2016.09.15 1180
1739 유지관리 계획과 병렬처리 – Index Rebuild jevida(강성욱) 2016.09.15 1075
1738 유지관리 계획과 병렬 처리 – CHECKDB jevida(강성욱) 2016.09.15 1134
1737 쿼리 사이즈(길이) 에 따른 CPU 사용량 증가 jevida(강성욱) 2016.09.14 1304
1736 Ad-hoc 쿼리를 매개변수화 하여 성능 높이기 jevida(강성욱) 2016.09.14 1669
1735 통계 업데이트 옵션(ROWCOUNT and PAGECOUNT) jevida(강성욱) 2016.09.14 1233
1734 SQL Server Plan Guide 생성 및 사용 jevida(강성욱) 2016.09.14 1427
1733 SQL Server 그래픽 실행 계획 노드 정보 jevida(강성욱) 2016.09.14 1067
1732 프로파일러를 이용한 실행계획 캡처하기 jevida(강성욱) 2016.09.14 959





XE Login